"아이야, 엄마는 AV여배우란다" 오는 6월 AV데뷔하는 '시라이시 마리나 白石茉莉奈' 인터뷰.









아이를 키우면서 그라비아를 중심으로 활약중인 마마돌 '시라이시 마리나 白石茉莉奈' (26세)가 6월에 AV데뷔. 지금까지 많은 남성들이 치유되어온 G컵 푹신푹신 예쁜 유방이 마침내 해금된다고 합니다.

시라이시는 중학교 3학년까지 CM을 비롯한 패션 잡지, TV 등에서 활약하고 "○○에 상담이다" 라는 문구로 친숙한 CM으로 화제가 되었습니다. 연예계 복귀 후 현재 2살짜리 아들을 키우면서 마마돌로서 수많은 유명 잡지 화보를 장식해왔습니다.







- AV에 나와보고 싶었던 계기는?

시라이시 마리나(이하 '시라이시') - 신랑과 관계를 가질 기회가 원천적으로 없어져 버렸습니다. 아이를 낳고 2년 이상 관계가 전혀 없었어요. 하지만 스스로 남편에게 그런 말을 하지 못했고, 유야 무먀한 채로 넘어가게 되다보니 ....... 어느 순간 부터 본격적으로 AV에 관심을 가지게 됐습니다.





- 남편 분은 해외 근무라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AV 출연 하는 것은 알고 계십니까?

시라이시 - 말하지 않았습니다. 남편은 남편으로서 애아빠로서 매우 잘하고 있기 때문에, 죄책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 발각될 경우 어떠한 반응을 보일 것이라 생각하십니까?

시라이시 - 워낙 말주변이 없는 사람이기 때문에 만약 남편이 알게 된다고 하더라도 어떻게 반응할지 부인인 저로서도 전혀 읽을 수 없는 상태입니다.





- 지금까지 AV를 본 적이 있었습니까?

시라이시 - 중학생 정도부터 휴대폰으로 많이 봤었습니다. 제가 그쪽이된다면 어떤 식으로 비춰질까 ......라는 관심이 있었습니다.





-보고 있었다는 것은 참고(オカズ)할 목적?

시라이시 - 그런 것 같습니다 (웃음).





- 자위는 어느 정도하고 페이스는 어떤가요?

시라이시 - 주 4회 정도입니다.









- 아들이 자위 현장에 불쑥 나타난 적은 없었나요?

시라이시 - 아들이 절대 볼 수 없도록 하고 있습니다. 아이를 재운 후 거실 등에서 했으니까요 .......





- 특히 어떤 AV를 좋아하시나요?

시라이시 - 저는 삽입 씬 밖에 보지 않아요. 휴대폰으로보고 있기 때문에, 대체로 전희 만이라든지, 삽입 만이라든지, 데이터가 분할되어 서비스 되고 있기 때문에 편하게 삽입 씬만 구입해서 즐겨보고 있습니다 (웃음).





- 6월 6일에 AV데뷔작 '연예인 시라이시 미나미 AV Debut 芸能人 白石茉莉奈 AV Debut " 가 발매합니다.

시라이시 - 이미지도 의상이나 상황 등 여러가지 패턴을 찍었기 때문에 볼만한 작품이 됐다고 생각합니다. 인생 처음의 3P가 가장 볼만한 부분이라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 첫 AV관련 촬영이었는데 어땠나요?

시라이시 - 그 날, 힘든 촬영이 있다는 말을 들었습니다만, 계속 인터뷰 등을 찍고 있었기 때문에 "오늘은 아니구나" 라고 안심하고 있었습니다. 그랬더니 갑자기 남자배우가 나타난 것이에요. 아마도 저 모르게 계속 침대 밑에 숨어 있었던 것 같아요. (웃음) 그리곤 당연하다는 듯이 갑자기 나타나 뒤에서 인정사정 봐주지 않고 ... 그대로 시작되었습니다. (힘든) 촬영이 끝난 후에는 왠지 안도감이 들어 생각지도 못했던 눈물을 펑펑 쏟아버렸습니다.





- 첫 3P의 감상은?

시라이시 - 역시 무서운 기분이 좋았습니다. 게다가 어쨌든 "설마 자신이 단숨에 2명을 상대하는 거야!" 라고 하는 것에 대한 임팩트가 대단했습니다.




- 스스로 AV를 봤던 경험이 촬영에 도움이 된 것 같습니까?

시라이시 - 의외로 도움이 되진 않았어요.(웃음) "이것 만큼은 흉내내보자" 라고하는 것은 확실히 있었습니다만, 역시 하려고 하면 내가 아니게 되버린다는 것이랄까. 그리고 펠라치오할 때에는 여배우가 너무 과격하게 움직이면 깨끗한 다뤄진 헤어나 메이크업이 흐트러져버려서 아깝다 봤었기 때문에 저는 여배우들과 달리 머리를 심하게 움직이지 말고 헤어도 잘 잡아줘서 메이크업한 상태를 유지하자! 라는 것 정도는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보는 것과 하는 것은 전혀 다르더군요.









- 음란함의 특기 같은 것이 있나요?

시라이시 - 특기일지 아닐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저는 관계 중에 뭔가를 꽉 잡는 버릇이 있습니다. 의식한 상태에서 하는 것이 아닌지라 뭔가 느낌이 오면 뭔가 잡히는 것이 있을 땐 평소와 달리 힘이 많이 들어가 버리는 것 같아요. "그렇게 꽉 잡으면 가버리니까 그만 놔줘" 라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특기인 걸까요 .......





- 훌륭한 특기예요! 여담이지만 촬영에서의 것과 남편과의 관계와 많이 달랐습니까?

시라이시 - 남편은 정말 기본적인 것만 해주다보니 특히 인상에 남는 에피소드는 없었네요 ...... (웃음).





- 마지막으로 팬들에게 메시지를!

시라이시 - 데뷔작은 처음 투성이라 긴장도 했고, 어떻게 비취졌는지에 대해서 스스로도 불안한 부분은 많이 있었습니다만, 열심히 최선을 다했기 때문에 즐겨주시면 기쁩겠습니다. 지금까지도 여기저기서 그라비아 등을시켜 주셨기 때문에 익숙했습니다만, 이번은 여러분의 눈에 어떻게 비춰질지를 예상할 수 없기 때문에 몹시 신경이 쓰이고 있습니다. 나쁜 의견도 제안도 제가 할 수 있는 것이라면 응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발매 후 힘든 일이 많이 있을 것이라 생각 합니다만, 모두 함께 만들어 갈 수 있었다면 그것으로 됐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 이름 : 시라이시 마리나 白石茉莉奈
  • 생년월일 : 1986년 08월 10일
  • 연령 : 26세
  • 신장 : 154 cm
  • 쓰리사이즈 : B90(G컵) W60 H90 cm
  • 혈액형 : A 형
  • 출신지 : 도쿄
  • 취미 : 요리, 골부, 고교야구 관람
  • 취미 : 춤





  • 제목 : 芸能人 白石茉莉奈 AV Debut
  • 발매일 : 2013년 06월 06일
  • 수록시간 : 200 분
  • 여배우 : 시라이시 마리나 白石茉莉奈
  • 메이커 :  SODクリエイト
  • 시리즈 :
  • 레이블 :
  • 장르 :
  • 품번 : STAR-4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