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V여배우 요코야마 미유키가 다케우치 유코 주연의 영화「스트로베리 나이트」에 출연.






아직도 2008년 발매된 kawaii 데뷔작을 잊지 못하게 할 정도로 코토노 못지 않게 충격적이었던 요코야마 미유키가 심야 드라마나 핑크 영화, B급 공포물 또는 특촬물이 아닌 일본 박스오피스 상위권은 물론 일본 아카데미상 수상까지도 목표로 하는 다케우치 유코 주연의 영화 '스트로베리 나이트' 에 출연한다고 합니다.





「스트로베리 나이트 인비저블 레인 ストロベリーナイト インビジブルレイン」의 개요,

" 지금까지 경시청이나 히메카와반이라고 하는 후원자가 있던 가운데 활약하고 있던 것에 대해, 본작에서는 경시청 상층부의 압력에 노출되어 누구에게도 의지할 수 없는 상황에서의 히메카와의 단독 수사, 그리고 히메카와 자신의 금단의 연애가 그려진다. 그리고 본작으로 히메카와반 나아가서는 시리즈의 전환점이라고도 말할 수 있는 결말을 맞이한다. 모두에게는 이야기의 중요 인물인 야나이 켄토의 모놀로그가 삽입되고 있다. "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 요코야마 미유키의 배역과 캐릭터는,



현재 공개된 것은 2번째 트레일러에 가십 잡지에 9년 전 살해된 용의자의 누나(야나이 치이 柳井千恵) 로 사진이 실린 정도.



다만 위키대백과에서 캐릭터 설명이 상당히 디테일했고, 또 13세부터 죽은 엄마를 대신해 남동생과 아버지를 부양하기 위해서 집안 살림은 물론 아버지의 상대까지 해준 근친상간의 캐릭터이기 때문에 가십 잡지 사진 1장 실리는 정도로는 용의자로 나오는 남동생의 누나를 위한 9년 만의 복수극에 관객이 몰입하긴 부족할테니 말입니다.